스페이스 오페라

원제 SPACE OPERA

캐서린 M. 발렌티 | 옮김 이정아

출판사 황금가지 | 발행일 2020년 5월 14일 | ISBN 979-11-58886-55-4

패키지 반양장 · 428쪽 | 가격 15,000원

분야 SF

책소개

은하계에서 펼쳐지는 서바이벌 음악 경연!
짜릿하고 기발한 상상이 폭발하는 포복절도 코믹 SF

「라라랜드」 제작진 영화화
휴고 상 최종 후보작

은하계에서 펼쳐지는 음악 경연에 영국 록밴드가 참여한다면? 졸지에 지구인 대표로 출전하게 된 록가수의 유쾌한 우주 모험이 그려지는 SF. 2019년 휴고 상 최종 후보작이었던 이 작품은 1956년부터 시작된 유럽 최대의 음악 경연인 ‘유로비전 송 콘테스트’에서 영감을 얻어 탄생했다. 제2차 세계 대전 후 피폐해진 유럽의 재건과 화합을 도모하려 시작된 이 화려한 경연은 『스페이스 오페라』에서 기나긴 은하 전쟁의 상처를 극복하기 위해 치르는 ‘우주 그랑프리 가요제’로 탈바꿈했다. 재능은 있었지만 몰락한 가수 데시벨 존스의 롤러코스터를 타는 듯한 모험 속에서 각양각색의 외계 종족의 역사, 가요제를 둘러싼 온갖 음모와 술수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뿐만 아니라 글램록의 아이콘 데이비드 보위를 위시한 여러 음악과 코믹 SF의 걸작인 『은하수를 여행하는 히치하이커를 위한 안내서』에 대한 경의와 애정이, 정신을 쏙 빼놓는 익살스러운 문체 속에 구석구석 담겨 있다. 현재 『스페이스 오페라』는 현재 유니버설 픽처스에서 영화화를 준비 중이며, 「라라랜드」의 제작자 마크 플래트가 제작에 참여한다.

크게 패한 모든 이들은 이런 사태가 또다시 발생하면 은하계가 버티지 못할 것을 알게 되었다. 그러니 무언가를 해야만 했다. 무모하지만 실질적이면서도 기발한 일. 엄청난 충격을 받은 모든 행성을 하나의 문명으로 합쳐 줄 일. 의미심장하고, 기분을 북돋아 주며, 거창하고, 멋지지만 어리석은 일. 소름 끼치고, 근사하며, 찬란하고, 흠잡을 데 없이 지성체다운 일._본문 중에서

인간은 과연 지각력 있는 존재인가?
꼴찌를 하면 종족의 멸망이 예정된 가요제,
살아남기 위해서는 최고의 공연을 선보여야 한다!

아주 오래전, 고도로 발전한 외계 종족들이 웜홀을 통해 외우주를 개척함에 따라 새로운 종족들이 차례차례 발견되었다. 필연적으로 이들은 “우리 중 누가 인간이고 누가 고기인가?”라는 실존적인 의문에 맞닥뜨렸고, 그 결과 기나긴 지각력 전쟁(Sentience War)이 이어졌다. 상처만 남긴 전쟁이 끝난 후, 유서 깊은 종족들을 주축으로 하여 은하 문명의 단합을 꾀하는 ‘우주 그랑프리 가요제’가 개최되기 시작했다. 은하계 최고의 연례행사인 이 가요제에는 한 가지 가혹한 룰이 있었는데, 승자들을 뭉치게 하고 더욱 재미를 돋운다는 명목으로 꼴찌를 한 종족은 멸망을 맞는다는 것이었다. 100회차 가요제를 앞둔 어느 날, 아귀와 플라밍고를 섞은 듯이 생긴 외계인 ‘에스카’가 돌연 지구인들의 눈앞에 나타나, 한때 앱솔루트 제로스라는 밴드를 이끌며 인기를 끌었으나 현재는 백수 신세나 다름없는 데시벨 존스를 대표로 지목한다. 이제 데시벨은 지구인이 충분한 지각력이 있는 존재임을 증명할 공연을 펼쳐, 인류를 구해야 하는 처지에 놓인다.

목차


1장 우르르 쾅쾅 11
2장 불사조처럼 일어서라 23
3장 그대의 천국으로 나를 데려가 주오 36
4장 작은 새야, 노래해 56
5장 우리는 겨울에 봄옷을 입어 80
6장 다른 길이 있을 거야 95
7장 기적은 간간이 일어나고 있다 101


8장 흑백 블루스 109
9장 밤의 다이아몬드 125
10장 날 빼놓고 가지 마오 133
11장 1944년 139
12장 어서 와요, 내가 꽃을 줄 테니 151
13장 모든 것에는 리듬이 있다 160

공기
14장 뱀파이어는 살아 있다 165
15장 배는 오늘 밤에 떠난다네 170
16장 나는야 사나이 182
17장 이 한 몸 다 바쳐서 190
18장 아무도 못 보는 것들 206
19장 전쟁은 끝나지 않았다 224
20장 되감은 사랑 239


21장 화성에서 보낸 인사 245
22장 그녀에게 안부 전해 줘 251
23장 대기실에서 대운을 빌며 263
24장 모두를 위한 파티 273
25장 키스 여왕 302
26장 내 행성이 더 이상 돌지 않는다면 318
27장 허울뿐인 블루스 324
28장 미스터 뮤직맨 338
29장 내 심장은 색깔이 없네 356
30장 침묵과 아주 많은 이들 361
31장 화산을 위한 자장가 379

마음
32장 모든 노래는 사랑을 갈구하는 외침 387
33장 그대가 누군지 말해 줘요 397
34장 시간은 쓸쓸한 것 401
35장 오직 그대뿐 404
36장 그들은 봄을 막을 수 없다 414

작가의 말 418

작가 소개

캐서린 M. 발렌티

1979년, 미국 시애틀에서 태어났다. 캘리포니아 대학교 샌디에이고 캠퍼스와 에든버러 대학에서 그리스 고전을 공부하였으며, 2004년에 장편 『미로The Labyrinth』로 데뷔했다. 오펀스 테일스 2부작의 1편 『소녀와 비밀의 책The Orphan’s Tales: In the Night Garden』(2006)으로 제임스 팁트리 주니어 상을 수상하고 세계환상문학상 후보에 오르면서 주목을 받았으며, 『팔림프세스트Palimpsest』(2009)로 람다 문학상을 수상하고 휴고 상과 네뷸러 상 후보에 올랐다. 그 밖에도 안드레 노턴 상·로커스 상을 수상한 YA 판타지 시리즈 「페어리랜드Fairyland」와 아마존에서 준비 중인 드라마 「데드타운Deadtown」의 원작인 『냉장고에 갇힌 자들의 독백The Refrigerator Monologues』 등의 대표작이 있다. 현재 발렌티는 메인 주의 작은 섬에서 가족과 거주하며 차기작을 준비 중이다.

이정아 옮김

숭실대학교 영어영문학과와 및 동대학원을 졸업했다. 숭실대학교 전자계산원과 시사 영어사에서 강사로 활동 중이다. 주요 역서로는 『중세의 하늘을 디자인하다』, 『촘스키의 아나키즘』, 『안데스 내 영혼의 지도』, 『정직한 글쓰기』, 『책은 죽었다』, 『시도하지 않으면 기회도 없다』, 『자발적 탄소시장』, 『핫하우스 플라워』, 『쌀의 여신 1, 2』 등이 있다.

독자 리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