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정가도서] 피를 마시는 새 세트 (전8권)

이영도

출판사 황금가지 | 발행일 2005년 7월 15일 | ISBN 978-89-8273-931-6

패키지 양장 | 가격 93,000원

시리즈 이영도 작품 | 분야 판타지

책소개

한국 판타지소설의 대표 작가 이영도의 신작이 출간됐다. <눈물을 마시는 새>의 이야기로부터 50년의 세월이 지난 후, 절대 권력과 자유 의지 간의 치열한 투쟁이 다시 시작된다. 특유의 유려한 글솜씨와 치밀한 주제의식, 자유로운 상상력이 돋보이는 대작이다. 전8권.

천하를 뒤흔든 제2차 대확장 전쟁도 옛이야기가 되고 제국의 질서 아래 평화가 자리잡은 시절. 하늘을 나는 수도에 머물며 제국을 다스리는 치천제에게 도전할 자는 아무도 없다. 그러나 6년 전, 레콘들의 독립 국가 건설을 목적으로 분리주의를 주창했다가 황제의 토벌군에게 일족이 전멸당한 외눈박이 소녀와 검은 레콘은 뜻을 꺾지 않고 황제의 목을 노린다.

전쟁 영웅이자 황제의 대장군인 엘시 백작이 유서 깊은 무예의 고장 규리하 정벌에 나서면서 수많은 사람들의 삶과 죽음이 갈리는 거대한 운명의 수레바퀴가 구르기 시작한다.

레콘, 나가, 도깨비, 인간-네 종족으로 이루어진 세계. 거대한 몸집과 강력한 무기를 갖고있지만 자신의 숙원만을 좇는 ‘레콘’, 심장 적출을 통해 반 불사의 몸을 갖지만 추위에 약한 ‘나가’, 불을 자유자재로 다루지만 피를 두려워하는 ‘도깨비’, 네 종족 중 가장 힘이 없지만 군대를 규합하고 세상의 모든 곳에 길을 내는 ‘인간’. 이들이 펼치는 전쟁과 모험의 판타지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진다.

목차

제1권

무명 학자의 일기
서문

제1장 잠든 불씨
제2장 돌과 바람
제3장 기적을 감상하는 태도
제4장 묻은 것과 믿은 것
제5장 깨어난 불씨

제2권

제6장 바람 속의 돌
제7장 삶을 이용하는 태도
제8장 아는 것과 우는 것
제9장 불씨의 비행
제10장 바람 속에 던진 돌

제3권

제11장 분쟁을 음미하는 태도
제12장 모르는 것과 미루는 것
제13장 비밀의 불씨
제14장 부드러운 돌, 단단한 바람
제15장 파멸을 경배하는 태도

제4권

제16장 늦은 것과 낮은 것
제17장 불씨의 군무
제18장 돌 속의 바람
제19장 언약을 이행하는 태도
제20장 바른 것과 부른 것

제5권

제21장 부활의 불씨
제22장 바람을 가둔 돌
제23장 죽음을 평가하는 태도
제24장 보는 것과 베는 것
제25장 불씨의 은닉

제6권

제26장 돌을 깨우는 바람
제27장 평가를 수용하는 태도
제28장 읽는 것과 얽는 것
제29장 불씨의 연가
제30장 바람의 탄주, 돌의 춤
제31장 부활을 받아들이는 태도

제7권

제32장 무거운 것과 무서운 것
제33장 꺼져 가는 불씨
제34장 돌의 질주, 바람의 침묵
제35장 불가능을 희망하는 태도
제36장 가벼운 것과 가여운 것

제8권

제37장 마지막 불씨
제38장 돌의 추락, 바람의 복상
제39장 신을 긍정하는 태도
제40장 나는 것과 노는 것
제41장 장생

남은 이야기 정

작가 소개

이영도

1972년에 태어났다. 두 살 때부터 마산에서 자라난 마산 토박이로 경남대학교 국어국문학과를 졸업했다. 1993년부터 본격적으로 소설을 쓰기 시작, 1997년 가을 컴퓨터 통신 하이텔에 판타지 장편소설 『드래곤 라자』를 연재했다. 일만 삼천여 매에 달하는 방대한 분량으로 이용자들의 폭발적인 부흥의 전기를 마련했다. 1년 후 내놓은 『퓨처워커』는 한층 심도 있는 주제와 새로운 구성으로 전작을 뛰어넘는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그 후 『폴라리스 랩소디』를 출간하여 완성된 작품 스타일을 보여주었는데, 이 작품은 기존의 반양장 형태의 서적 외에도 500부 한정으로 고급 양장본으로 제작되어 단숨에 매진될 정도로 많은 이의 관심을 불러 모았다. 장대한 구상 위에 집필하여 2003년 내놓은 대작 『눈물을 마시는 새』는 한국적 소재를 자연스럽게 녹여낸 판타지 대하소설로 새로운 이영도 붐을 일으켰다. 무한한 상상력, 깊이 있는 세계관과 뛰어난 작품성으로 한국의 대표적 환상 문학으로 자리 잡은 『드래곤 라자』는 10년간 국내에서만 100만 부가 넘게 판매되었고, 일본에서 현재까지 40만 부, 대만에서 30만 부, 중국에서는 10만 부가 판매되는 등 아시아 각국에서 폭넓은 사랑을 받고 있다. 그 외의 작품으로는 『그림자 자국』, 『피를 마시는 새』, 『오버 더 호라이즌』, 『오늘의 장르 문학』 등이 있다. 

"이영도"의 다른 책들

독자 리뷰